NBA를 흔드는 선율, 유타 재즈의 상승세

by 이대성대학생기자 posted Feb 15, 2021 Views 135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미국프로농구(NBA)의 서부 컨퍼런스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는 팀은 유타 재즈(Utah Jazz)이다. 유타 재즈는 2021년 2월 14일(이하 한국시간) 비빈트 스마트홈 아레나에서 치러진 마이애미 히트와의 경기에서 112 대 94로 승리를 거두면서 27경기 22승 5패로 순위를 지키는 동시에 창단 이래 시즌 첫 27경기에서 가장 높은 승률을 기록하게 되었다. 또한 유타 재즈는 오늘 경기로 2월에 치러진 경기에서 전승을 거두는 동시에 7연승을 이어가게 되었다.


20210214_22115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대성 대학생기자]


 유타의 상승세를 이끌어내는 원동력으로는 리그를 대표하는 수비수 중 한 명인 루디 고베어(Rudy Gobert)와 유타의 에이스이자 슈퍼스타인 도노반 미첼(Donovan Mitchell), 그리고 이들을 받쳐주는 유능한 선수들이 만들어내는 공수 양면에서의 조화를 꼽을 수 있다. 루디 고베어는 경기 당 리바운드 13.4개로 리그 전체 3위, 경기 당 블락 2.8개로 리그 전체 2위를 기록하고 있고, 이에 힘입어 유타 재즈 팀 전체가 경기 당 얻어내는 리바운드 개수 또한 49.0개로 리그 팀 전체 1위에 기록되어있다. 유타 재즈는 평균 24.2득점으로 팀의 공격을 책임지는 도노반 미첼을 중심으로 6명의 선수(도노반 미첼, 조던 클락슨, 마이크 콘리, 보얀 보그다노비치, 루디 고베어, 조 잉글스)가 경기 당 평균 10득점 이상을 기록해주면서 출전하는 선수들이 고른 득점을 만들어내고 있다. 이렇게 공격과 수비 양면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유타 재즈는 100번의 공격 및 수비 상황에서 얻어내는 기대 마진을 뜻하는 넷 레이팅(NetRtg)에서 9.1점으로 리그에서 가장 좋은 공수 밸런스를 가지고 있다.


1613312192008687720445907008305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대성 대학생기자]


 향후 일정에서 유타 재즈는 조엘 엠비드의 활약에 힘입어 동부 컨퍼런스 1위를 달리고 있으나 연패의 늪에 빠진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를 만나 컨퍼런스 1위 간 대결을 펼치게 된다. 경기는 2월 16일 오전 11시 비빈트 스마트홈 아레나에서 제한된 비율의 관중 입장을 허가한 상태로 진행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2기 대학생기자 이대성]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TAG •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