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의 유튜브 예능 '가짜 사나이' 계속된 논란에 결국 방송 중단

by 홍재원대학생기자 posted Oct 19, 2020 Views 270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최근 계속된 논란에 시달리던 인기 유튜브 예능 '가짜 사나이'가 가학성 논란과 주요 출연진들의 계속된 사생활 논란에 결국 방영이 중단됐다. 


가.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기 홍재원 대학생기자]


'가짜 사나이'를 제작한 유튜브 채널 피지컬갤러리 측은 "앞으로 '가짜 사나이'와 관련된 모든 영상 게시를 중단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유튜브 피지컬갤러리 운영자 '김계란'은 "프로그램에 성실히 참여한 훈련생과 교관진, 그리고 나아가 가족들까지 극심한 악플에 시달리고 극도의 스트레스 속에서 사람들의 가십거리와 사회적 이슈로 소비되어가고 있다"며 "더 큰 피해를 막기 위하여 최근 논란에 대한 모든 도의적인 책임을 지고 오늘부로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제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고 팀원들과 함께 더 좋은 모습으로 돌아오겠다"라고 했다.


김계란은 "많은 부족함에도 불구하고 피지컬갤러리 그리고 '가짜 사나이'를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과 팬 여러분들에게 가장 감사드리며, 많은 논란으로 불편을 드려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가짜 사나이'는 MBC 군대 예능 '진짜 사나이'의 패러디 작품으로, 헬스 유튜브 채널인 피지컬갤러리와 민간군사 기업 '무사트'가 계획하고 제작한 유튜브 예능이다. 연령과 관계없이 다양한 직업을 가진 일반 남성들이 민간 군사 기업에서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훈련 과정을 받는 모습을 방영한 콘텐츠이다. 


극한 상황을 통해 강한 정신력을 키우고 고통 속에서 피어나는 우정을 통해서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고, 온라인뿐만 아니라 오프라인에서도 큰 인기를 끌면서 훈련생은 물론 출연하는 교관진도 연예인 못지않게 큰 관심을 받았으며, 각종 예능 프로그램과 광고 등 '러브콜'을 받았다.


기존의 유튜브 예능에서는 볼 수 없었던 시각적 짜릿함을 주는 거대한 스케일의 촬영기법과 순간순간 등장하는 훈련생들과 교관진의 감동적인 모습까지 더해지자 인기가 치솟았으며, 극장판 영화로도 제작이 진행 중이었다.


하지만 최근 지나친 가학성 논란과 출연진들의 잇따른 스캔들이 터지며 시청자와 네티즌들의 비판을 받았다. 특히 '가짜 사나이' 시즌 1에 교관으로 출연해 일약 스타덤에 올랐던 예비역 대위 이근은 지인 돈 200만 원을 갚지 않았다는 '빚투' 논란부터 과거 성추행 전력과 폭행 사건 등이 연이어 드러나자 이근을 광고 모델로 내세웠던 롯데리아와 KB 저축은행 측은 이근 대위가 등장한 영상과 사진들을 비공개로 전환하고 있다. 


이근 대위를 시작으로 로건과 정은주가 불법 퇴폐업소 출입을 도모했다는 카카오톡 대화록이 공개되고 다른 출연진들도 사생활 논란이 계속되었다. 또한 '가짜 사나이'에서 글로벌 보안 전문 회사로 소개되었던 '무사트'가 레크레이션 교육기관으로 등록돼 있다는 의혹까지 계속되자 결국 방송을 이어가기 어렵게 되었다. 


현재 유튜브 피지컬갤러리 채널은 이전에 종영한 '기짜 사나이' 시즌 1과 최근까지도 방영한 시즌 2의 모든 영상을 비공개로 처리하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기 대학생기자 홍재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 ?
    16기김해승기자 2020.11.03 19:48
    많은 연령대가 쉽게 접근하는 미디어 인만큼 이러한 문제가 발생하지않았으면 좋겠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16기전민영기자 2020.11.03 20:47
    논란이 되는 이슈가 있다 하더라도, 정확한 사건의 전말이 밝혀지지 않은 상태에서 비난 하는 댓글을 다는 문화도 개선이 필요할 것 같네요.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