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조이의 티셔츠 한 장이 불러온 네티즌들의 반응

by 16기홍지원기자 posted Aug 25, 2020 Views 152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SM엔터테인먼트의 걸 그룹인 레드벨벳의 멤버 조이는 지난 19일 자신의 SNS ‘푸른 하늘의 날 9 7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조이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6기 홍지원기자]


 조이가 입고 있었던 티셔츠는 명품 브랜드 D 사의 티셔츠이다티셔츠에는 'We should all be feminists'라는 문구가 쓰여 있었다. 'we should all be feminists'라는 문구의 의미는 '우리는 모두 페미니스트가 되어야 한다.'이다


 페미니스트란 페미니즘을 따르거나 주장하는 사람을 말한다여기서 페미니즘이란 성별로 인해 발생하는 정치경제사회 문화적 차별을 없애야 한다는 견해나 사상을 뜻한다한국에서 페미니즘은 2019년인 작년부터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작년에도 페미니즘에 대한 네티즌들의 의견이 상당하게 나누어졌었다


 조이가 자신의 SNS에 'we should all be feminists'라는 문구가 적힌 티셔츠를 입고 사진을 게시한 것을 본 네티즌들은 페미니스트임을 인정한 꼴이다’, ‘바로 인○○ 팔로우 취소한다’, ‘저 티셔츠를 입는 건 자유인데 왜 욕하는 거냐’, ‘조이 당당해서 멋지다’ 등 의견이 갈렸다조이의 행동에 대해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네티즌들은 '공인이 정치적이고 민감한 문제를 대놓고 티를 내도 되는가'에 대해 이야기를 하며 조이의 행동에 대해 비난을 했다몇몇의 사람들은 악플을 달기도 했다그러나 조이의 행동을 긍정적으로 바라보는 네티즌들은 조이 자신의 자유와 '페미니스트는 나쁜 것이 아니다'라는 이야기를 하며 조이의 행동을 비난하는 사람들을 지적했다또한 그들은 '언니 힘내요', '당당한 건 죄가 아니에요등 조이를 응원하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몇몇 네티즌들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라고도 했지만, 현재 조이는 게시물을 내리지 않은 상태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6기 홍지원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Articles

3 4 5 6 7 8 9 10 11 12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