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제17회 신동엽 시인 전국 고교백일장, 신동엽 시인 50주기 맞아 뜨거운 문학의 열기

by 12기정다운기자 posted Apr 16, 2019 Views 187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크기변환]KakaoTalk_20190415_20323511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정다운기자]


지난 4월 13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제17회 신동엽 시인 전국 고교백일장이 충청남도 부여군민체육관에서 열렸다. 매년 4월 열리는 신동엽 시인 전국 고교백일장은 올해로 17회를 맞았다.


신동엽기념사업회는 신동엽 시인의 문학정신과 역사의식을 기리고 계승하기 위하여 전국의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신동엽백일장을 개최하고 있다. 신동엽기념사업회에서는 신동엽 시인을 "민족시인, 참여 시인을 넘어 현재 시인", "그는 추모 되는 기억이 아니라 살아 격돌하는 현재이다."와 같은 문구로 기리고 있다. 2019년인 올해는 신동엽 시인 50주기를 맞아 더욱 뜻깊은 백일장이었다.


백일장 시작에 앞서 관계자는, 참가한 학생들에게 "상을 받지 못하더라도 글쓰기에 있어 뜻깊은 시간을 보냈으면 한다"며 격려를 전했다.


오전 10시부터 10시 30분까지 참가 신청 및 당일 현장 접수를 받았고, 10시 30분에 시제 발표를 포함한 개회사를 진행했다. 참가 대상은 전국 고등학생이고 참가 부문은 운문과 산문 두 분야로 나뉘었다.


KakaoTalk_20190414_21111723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정다운기자]


운문과 산문을 불문하고 공통으로 주어진 시제는 <아무도 모를 기쁨>과 <무지갯빛 분수 이름은 잊었지만>이었다. 두 시제 모두 신동엽 시인의 시에 나오는 구절을 인용한 것이다. 


오후 1시에 백일장은 마감되었다. 백일장이 마감된 후 문학 특강 및 공연이 이어졌고, 오후 5시에 신동엽문학관에서 시상식이 이루어졌다.


총 33명이 수상하였으며, 대상은 운문부에서 <무지갯빛 분수 이름은 잊었지만>을 시제로 지은 사람이 수상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0기 정다운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40989
원숭이와 친해져볼까?! 에버랜드 '몽키밸리 리얼대탐험' file 2015.06.07 김민정 23925
서울시 교육감과 함께한 명덕여고 학생자치법정 1 file 2015.08.11 심희주 22685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file 2018.06.21 최수영 20441
도전! 골든벨 묵호고와 함께하다. 1 file 2014.10.25 최희선 19795
누구나 할 수 있는 즐겁고 재미있는 초간단 과학실험 3 file 2015.03.08 홍다혜 18454
'오리대감'과 함께하는 광명축제 열려 file 2015.05.17 김민지 18273
과천에서의 문화체험 file 2014.10.18 오선진 18038
새로운 기자단 tong, 시작을 알리다 4 file 2015.07.28 김혜빈 17747
제주 쇼핑 1번지, 제주중앙지하상가로 놀러오세요! 3 file 2015.02.24 박채령 17548
마케팅의 기본, 분석법을 배우자!! file 2016.06.04 김성현 17414
세계로 나가는 자랑스런 한국의 맛! <제12회 전주국제발효식품 엑스포> 1 file 2014.10.23 최다혜 16985
평내고, 하늘은 흐림 운동장은 밝음 file 2014.10.19 박채영 16531
공포의 자동차 ‘급발진’ 그에 대한 원인과 해결방안이 필요하다. 4 file 2015.02.07 김현우 16349
포근한 햇살을 품은 마비정 벽화마을 4 file 2015.02.17 전지민 16132
미국 LA여행의 필수코스, 게티센터 2 file 2015.03.25 김민정 15503
2015 광주 유니버시아드대회 전야제에 ‘EXID, 방탄소년단, 샤이니, 포미닛, 로맨틱 펀치, YB, 알리, 걸스데이 등’총 출동! file 2015.07.05 정은성 15022
2015년 프로야구 개막전, 광주 ‘챔피언스필드’에서 기아타이거즈의 승리! 2 file 2015.03.30 정은성 14565
화제의 중심인 넥슨의 야심작 메이플스토리2! 1 file 2015.07.10 이하원 14340
순우리말 간판, 돌아오다. 11 2017.02.22 장나은 14317
지식이 우거져있는 곳, 지혜의숲 file 2015.05.24 정혜인 14114
박원순 서울시장,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기자들에게 축하 메시지 보낸다 file 2017.07.18 온라인뉴스팀 13679
제주도, 말, 더마파크, 성공적 file 2015.05.25 박채령 13556
K리그 12R 전북vs인천 '한교원의 폭행 그리고 반성' file 2015.05.25 정보민 13422
FTA의 장점과 단점 file 2017.10.09 최현정 13304
경남외고, 자연 속의 힐링 file 2014.10.24 이예진 13101
자극적인 콘텐츠 속 블루오션, '무자극 컨텐츠 연구소' file 2017.08.01 김재윤 13069
2015시즌의 시작, 전북현대모터스FC의 출정식이 열리다 2 file 2015.03.06 정보민 12853
‘한·아세안 미래지향적 청소년교류’ 한국 및 아세안 대표 100여 명 참가 속에 5일 개막 2 file 2015.02.10 온라인뉴스팀 12736
'대한민국 성교육 정책 바로세우기 대토론회' 개최 예정 file 2015.08.24 온라인뉴스팀 12508
G-DRAGON <PEACEMIUSONE> 1 file 2015.07.25 정보민 12438
잊지못할 추억을 선사한 하프마라톤대회 file 2015.05.25 구민지 12424
다른 세상으로, 풀다이브 기술 file 2017.03.20 김세원 12423
의고인의 체육대회 - 다시 부활한 의고컵 1 2014.10.23 차진호 12413
청소년들에게 일상이 되어버린 비속어 1 file 2017.03.20 김재윤 12350
광복 70주년을 맞아 진행된 눈물의 행사들. 그리고 그 행사들의 주인공 위안부 할머니들. 2 file 2015.08.27 정주현 12324
[곰이 문 화과자] 문화행사 TIP_A to Z 15 file 2016.02.09 박서연 12135
수원 화성에 사용된 과학기술 file 2017.02.25 장민경 12125
욕, 무슨 뜻인지 알고 있니? file 2014.07.27 김유빈 12076
[곰이 문 화과자] ' 2월 ' 문화행사 A to Z 19 file 2016.02.11 박서연 11989
의도치 않은 흉기 file 2014.07.28 손윤진 11442
청소년들의 언어문화에 대해 잘 알고계십니까 2014.07.31 박소현 11283
당신의 체력을 시험해드립니다, 제 10회 오산 독산성 전국하프마라톤대회 2014.10.24 임수현 11253
서울시 공공자전거 무인대여서비스 '따릉이' , 한 번 이용해볼까? 2 file 2015.11.25 박소미 11233
2016 트렌드, 로즈쿼츠와 세레니티 1 file 2016.03.23 강하윤 11160
제2롯데월드 석촌호수 러버덕(rubber duck) '화제'…아시아투어 마지막 서울 선택해 4 file 2014.10.20 이유진 11099
깊은 욕의 구렁텅이에 빠진 한국 청소년의 언어문화 2014.07.27 최윤정 11085
청소년의 언어 문제의 심각성 2014.07.29 신윤주 107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0 Next
/ 7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