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지를 끼는 위치에 따라 다른 숨겨진 의미

by 14기박서현기자 posted Apr 17, 2020 Views 560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자신을 표현하기 위한 좋은 방법은 남에게 보이는 우리의 겉모습부터 꾸미는 것이다. 여러 가지 표현 방법 중 가장 간단하고 깔끔한 액세서리로 예를 들 수 있다. 많은 액세서리 중 하나인 반지는 옛 시대부터 조상들이 착용하던 장신구이다. 이 반지 속에는 숨겨진 의미가 있다. 반지를 어느 손가락에 끼느냐가 그 의미를 결정한다. 어떤 의미가 숨겨져 있을지 알아보자.


반지1.jpg

[이미지 제공=인스타그램 _bijyukka_,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1. 엄지손가락

반지를 엄지손가락에 끼면 굳건한 신념을 나타낸다. 이루고 싶은 목표가 있을 때도 엄지손가락에 반지를 낄 수 있다. 즉, 자신의 굳은 의지를 보여주고 싶을 때 엄지손가락에 끼면 좋을 것이다.


2. 검지손가락

검지에 숨겨진 의미는 약지손가락 다음으로 우리들이 가장 많이 알고 있는 의미이다. 대부분 친구들과의 우정을 지킨다는 의미로 선택하여 착용한다.


3. 중지손가락

중지손가락에 반지를 끼는 것은 주변 관계를 더 좋게 만들기 위함이다. 또, 자신 주위의 나쁜 기운이 있다고 생각되면 중지손가락에 반지를 껴서 쫓아낸다는 의미도 가지고 있다.


4. 약지손가락

우리들이 가장 많이 알고 있는 약지손가락의 의미는 사랑이다. 좋아하는 사람과 같은 위치에 반지를 껴서 사랑을 확신시켜줄 수 있다는 의미이다.


5. 새끼손가락

마지막으로 새끼손가락에 반지를 끼는 것은 간절히 원하는 소망이 있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새끼손가락에 반지를 끼면 이루어졌으면 하는 소망이 이루어질지도 모른다.


반지는 다른 패션 아이템들보다 가격이 비교적 저렴하고 과하게 꾸민 것 같은 느낌이 덜 들기 때문에 부담 없이 자신을 나타낼 수 있고 중요한 포인트 역할을 한다. 숨겨진 뜻까지 나타낼 수 있으니 일석이조인 셈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4기 박서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 ?
    15기김햇빛기자 2020.04.19 23:43
    평소에 반지를 낄 땐 숨겨진 의미가 있는 줄 몰랐는데 이런 유익한 정보를 보니 흥미롭네요:D
  • ?
    17기이채원기자A 2020.04.21 14:39
    이런 의미들이 있었다니..약지손가락이 사랑을 뜻하는 것 밖에는 몰랐는데,,놀라워요!좋은 정보 감사합니당
  • ?
    15기이다빈기자 2020.04.24 09:14
    끌리는 대로 착용했던 반지, 앞으론 의미있게 착용해봐야겠어요! 좋은 기사 감사해요~
  • ?
    14기김도연기자 2020.05.06 16:17
    저도 인스타그램에서 봤어요! 단지 액세서리가 아닌 의미를 더해서 끼는게 특별한 것 같아서 좋네요~!
    외에도 예술가들이 영감을 얻기 위해서 낀다고 하더라고요.. 아티스트들이 많이 끼는 이유를 알것같네요!
    요즘 또 비즈반지가 유행하더라고요 저도 저번에 만들어봤는데 나중에 끼고 외출할떄 참고해야겠어요! 유용한 기사 감사합니다!
  • ?
    15기전영은기자 2020.05.09 23:37
    와 이런 의미들이 있는줄은 몰랐네요...
    유익한 정보 알아가요ㅎㅎ 감사합니다!!
  • ?
    15기서은진기자 2020.05.12 14:30
    반지로 여러가지 의미를 연출 할 수 있다는 유용한 정보네요!
  • ?
    15기정미강기자 2020.05.16 19:04
    잊고있던 의미들을 다시금 생각나게 하는 글이네요!
  • ?
    14기최유림기자 2020.05.18 13:11
    항상 반지를 어떤 위치에 낄지 고민했는데 좋은 기사 감사해요!

Articles

5 6 7 8 9 10 11 12 13 1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