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시베리아 횡단 열차 타봤니?

by 10기정지우기자 posted Mar 15, 2019 Views 146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구에서 가장 긴 열차, 동서양의 연결고리, 모두의 로망 등 수많은 수식어가 따라오는 시베리아 횡단 열차는 많은 사람들의 버킷리스트의 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종점에서 종점까지,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모스크바까지 무려 78일이 소요된다. 9289km를 달리는 열차 안에서 승객들은 무엇을 할까? 시베리아 횡단 열차 생활을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jhkhjhjhj.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정지우기자]


장기간 생활을 해야 하는 열차이므로 모든 객실엔 침대가 있다. 3등석 기준으로, 한 칸에 2층 침대 3개로 총 6개의 침대가 있고, lower 칸 앞에는 식사 등 생활을 위해 작은 테이블이 놓여있다.


전반적인 열차의 환경

일반적으로 기차 번호가 작을수록 최신형을 탈 확률이 높다. 기차마다 화장실 수준, 냉난방 시설의 유무, 콘센트의 개수, 반려동물 동반 가능 여부 등이 열차마다 다르다. 이것들은 러시아 철도청 홈페이지에서 예매할 때 확인할 수 있다. 다만 객실당 콘센트의 개수에 대한 정보는 미리 확인할 수 없다. 본인 침대 옆에 콘센트가 있을지 없을지는 운에 따라 결정된다. , 대부분의 열차에는 샤워실이 없기 때문에 씻을 수 없다. 화장실은 객실 양 끝에 존재한다.


정차 시간

블라디보스토크와 모스크바 사이에는 60여 개의 중간역들이 있다. 역마다 정차 시간이 짧게는 5, 길게는 70분 혹은 그 이상까지 역마다 정차 시간이 다르다. 각 역에 따른 정차 시간은 객실에 붙어있는 시간표로 확인할 수 있다. 객실 내 흡연은 금지되어있기 때문에 중간역에 정차하는 시간에 많은 사람들이 흡연을 위해 열차 밖으로 나온다. 그 외에도 신선한 바람을 쐬는 사람들, 간식을 구매하는 사람들 등을 볼 수 있다. 이르쿠츠크의 오물, 바라빈스크의 리쉬 등 정차하는 각 지역들의 다양한 특산물들도 도전해보자.


열차 내 식사

음식 서비스를 유료로 신청할 수 있다. 예매 시 음식 서비스를 미리 신청하면, 직원들이 다양한 요리를 본인 자리에 직접 가져다준다. , 열차 내에 식당이 있어 보르시(러시아 전통 수프), 각종 샌드위치 등 원하는 음식을 주문해 먹을 수도 있다. , 중간역에서 정차할 때 작은 상점에서 빵, 소시지, 라면 등을 사 먹을 수도 있다. 열차를 탄다면 객실 내에서 모두가 러시아 국민 라면 도시락을 포크로 먹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이다. 뜨거운 물과 컵이 무료로 제공되는데, 차장을 찾아가 컵을 달라고 해야 컵을 얻을 수 있다.


시베리아 횡단 열차에서 하는 것

그럼 장기간 열차에서 도대체 무엇을 할까? 첫 번째는 '멍 때리기'이다. 아무것도 안 하는 것을 가장 힘들어하는 사람들에겐 신선한 충격이 될 수도 있지만, 창밖에 펼쳐지는 아름다운 풍경을 보고 멍 때리면 3시간도 빠르게 지나간다. 정말 여유로움이라는 단어가 가장 잘 어울리는 곳이다. 두 번째는 각자의 취미활동을 즐긴다. 미리 다운로드한 영화를 시청하는 사람, 책을 읽는 사람, 그림 그리는 사람 등 다양한 사람이 존재한다. 하지만 시베리아 횡단 열차의 가장 큰 재미는, 세 번째, 사람들과의 교류이다. 러시아어 자판기와 오프라인 구글 번역기를 이용해 현지인들과 소통하고, 각 나라의 음식도 나눠 먹고, 러시아 전통 카드게임 '두락'을 배우는 등 다양한 문화교류가 가능하다. 서로의 언어도 배우고, 카드놀이를 하는 등 다양한 사람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다 보면 어느새 목적지에 도착해있다. 특히 한국 문화에 관심이 많은 외국인들도 많으니 공감대도 쉽게 형성할 수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0기 정지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박보경기자 2019.03.20 08:09
    이름만 들어봤던 시베리아 횡단열차를 더 자세히 알게되었어요. 나중에 우리나라에서도 시베리아 횡단열차를 타게 될 날이 왔으면 좋겠네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채식으로부터 오는 모든 것 file 2019.03.20 김지현 1132
2019 K리그 개막전이 열리다 file 2019.03.20 박상은 779
서울역사박물관 '딜쿠샤와 호박목걸이 展'을 다녀오다 file 2019.03.20 이도은 666
3.1운동 100주년, 경상남도 시민과 함께하는 기념식과 만세운동 개최 1 file 2019.03.19 이지현 1042
미네랄 오일의 누명, 석유 추출물 화장품의 진실 file 2019.03.18 임현애 1028
항공우주에 미친 청년들, '꿈의 엔진을 만들다!' file 2019.03.18 김채현 740
몇 년은 기다려야 한다면서 계속 뜨는 슈퍼문.. 그 이유는? file 2019.03.18 백광렬 1613
시베리아 횡단 열차 타봤니? 1 file 2019.03.15 정지우 1467
국제기구를 더 알아보자 file 2019.03.14 장혜원 1266
아름다운 예술의 나라, 프랑스 탐방기 file 2019.03.13 10기송은지기자 1335
음악PD 정재일의 특별한 나라 사랑 file 2019.03.13 장혜원 684
하루에 한 발자국씩 「열두 발자국」 file 2019.03.13 황엘림 1272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860
3.1운동 100주년, 해외의 항일 독립운동의 흔적을 쫓아서 '이준 열사 기념관' file 2019.03.12 장선우 937
MBN Y 포럼 2019, 청년들의 꿈과 열정을 두드린 시간 file 2019.03.12 이승하 1397
롯데월드타워는 어떻게 지어졌을까? file 2019.03.11 봉하연 1251
아름다운 빛의 향연, 빛의 벙커 file 2019.03.08 조은빈 1424
최북단 동해바다와 금강산이 함께 숨 쉬는 곳, 고성 통일 전망타워 방문기 file 2019.03.08 진시우 1074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유기동물 행복 찾는 사람들 입양 캠페인 2 file 2019.03.08 정수민 1653
3.1운동 100주년! 새로운 100년을 여는 천인평화원탁회의 file 2019.03.07 김아랑 749
지금까지 이런 웃음은 없었다, 이것은 영화인가 개그인가? 1 2019.03.06 조유진 1033
광주,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그날의 함성이 울려퍼지다' 1 file 2019.03.06 조햇살 1807
[K리그1] K리그 우승팀 전북, FA컵 우승팀 대구와 무승부 file 2019.03.06 박민석 709
제40회 전국 만해백일장, 3·1운동 100주년 맞아 성황리에 마무리 file 2019.03.05 정다운 1959
2019 삼성 갤럭시 S10 이전의 명성을 되찾을 수 있을까...? 8 file 2019.03.04 최수혁 1264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 에너지드림센터 2019.03.04 박정현 712
기계식 키보드, 어떤 것을 구매해야 할까? file 2019.03.04 정세환 953
지구의 하루와 다른 행성의 하루는 다르다? file 2019.03.04 최승현 769
오픈런 연극, 웃음과 혐오 사이 file 2019.03.04 이채은 1723
'나쁜 뉴스의 나라' file 2019.03.04 김수현 707
굿뉴스코 단원 귀국 콘서트 '세계문화페스티벌' file 2019.03.04 정유영 610
시즌 첫 출발을 위한 전북 현대의 출정식 1 file 2019.02.28 박상은 923
스마트폰에 구멍이? 삼성전자의 첫 펀치홀 디스플레이 1 file 2019.02.28 홍창우 1192
구글이 바라는 이상적인 통신사 Made by Google 통신사 : Google Fi file 2019.02.28 정성원 1668
김도연 산문집-<강릉바다>, 강릉을 두 번 만나다 2 2019.02.28 채시원 669
누구보다 소중한 나이기에, 『미안하지만, 오늘은 내 인생이 먼저예요』 2 file 2019.02.28 최은진 1032
맞물려 돌아가는 우리들... 청소년 자원봉사단 '톱니바퀴' file 2019.02.28 이수연 1048
<죽이는 화학> 애거서 크리스티는 어떤 독약을 사용했을까 1 file 2019.02.27 양지윤 813
추운 겨울에 따스한 호주 여행기 1 file 2019.02.27 권세진 857
도서관 어디까지 가봤니? 뉴욕 공립 도서관 1 file 2019.02.27 이정연 681
J-World, 애니메이션의 힘을 보여주다 1 file 2019.02.27 김현원 904
전라북도교육청 제9기 학생기자단 활동보고회 <사막이 아름다운 이유Ⅱ> file 2019.02.27 윤예진 737
싱가포르로 떠나보자 4 2019.02.27 김채은 999
힐링의 끝판왕, 베트남 달랏의 메링 커피 농장 2 file 2019.02.27 최상선 1050
언팩 2019 삼성전자 '갤럭시10'과 첫 폴더블 스마트폰 '폴드' 공개 2019.02.26 이태권 1076
마음이 편안해지는 책, '용기를 잃지 말고 힘내요' 1 file 2019.02.26 김세린 1106
맛있으면 0칼로리?! 눈과 입이 호강하는 서울디저트페어! 2 file 2019.02.26 최승연 764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최고의 해가 될 역대급 2019년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라인업 file 2019.02.26 김동민 8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