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의 끝판왕, 베트남 달랏의 메링 커피 농장

by 10기최상선기자 posted Feb 27, 2019 Views 143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떠오르는 휴양지, 베트남 달랏에는 메링 커피 농장이 있다. 달랏은 산간 지역이라 깨끗한 공기와 아름다운 절경이 특징인데, 메링 커피 농장은 이 모든 것을 여유롭게 누릴 수 있는 곳이다. 커피 농장에 잔잔한 라이브 음악을 들을 수 있으며, 2층 테라스에 올라가면 수많은 커피나무로 둘러싸인 호수와 더불어 탁 트인 절경을 볼 수 있다.


KakaoTalk_20190222_13055238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최상선기자]


달랏은 베트남 커피의 반을 수출하는 만큼 맛이 좋다고 한다. 특히, 이곳은 족제비를 직접 길러 족제비 커피를 만드는 과정을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직접 사 먹을 수도 있다. 이곳의 족제비 커피, 즉 위즐 커피는 베트남 돈으로 6만 동이며 한국 돈으로 약 3천 원이다.


메링 커피 농장은 KBS의 '걸어서 세계 속으로'에도 소개되어 한국인 관광객이 눈에 띄게 많다. 메링 커피 농장에 방문한 한 한국인 관광객은 "위즐 커피를 신선한 공기와 아름다운 절경과 함께하니 제대로 힐링이 되는 것 같다. 베트남으로 여행하는 관광객들에게 꼭 추천해주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커피뿐만 아니라 메링 커피 농장에는 관광객을 위한 베트남 전통 수공예품도 판매하고 있다. 커피 농장 바로 옆의 조그만 방에서 직접 실을 짜는 것도 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다. 베트남 특유의 아름다움을 잘 살린 가방, 팔찌, 목걸이, 등은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메링 커피 농장의 위치는 달랏의 번화가가 아닌 외진 곳에 있으므로 시내에서 20분 정도 1번 마을버스를 타야 한다. 이 버스는 한국과 달리 교통 카드가 아닌 버스 안내원이 직접 돈을 걷으러 다닌다. 이때 버스 비용은 1만 동이며 한국 돈으로 약 오백 원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0기 최상선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최민경기자 2019.02.25 21:58
    저도 한 번쯤은 꼭 가보고 싶네요! 기사 잘 보고 갑니다!
  • ?
    10기윤예진기자 2019.02.27 22:48
    족제비를 길러서 어떻게 커피를 만드는지. 혹시 족제비 똥으로 만드는거 아닌지 조심스럽게 의문을 가져봅니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