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경남외고, 자연 속의 힐링

by 이예진 posted Oct 24, 2014 Views 129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경남외고, 자연 속의 힐링

 -경남외고 환경 동아리, 우포늪 생태체험학습

2014-08-12-14-56-53_photo.jpg

-낙동강유역환경청은 에코-힐링단을 모집하여 자연과 생물 다양성의 소중함을 체험학습 형태로 알리고 있다. 경남외고 환경동아리 학생들이 우포늪 체험장에 조성된 미니 우포늪에서 물풀과 수서식물을 관찰 중이다.

지난 812일 경남외국어고등학교 환경동아리 학생 70여명은 낙동강유역환경청의 2014에코-힐링단으로 선정되어 우포늪을 방문하고 우포늪과 생물종 다양성에 대한 교육을 받았다. 고등학교 학생으로서 학업뿐만 아니라 자연 환경 보호에도 관심을 가지고 주변의 중요한 자연 유산을 제대로 알아가는 것이 경남외고 환경동아리 학생들의 목적이다.


오전 8시부터 시작된 에코-힐링단의 일정은 생물종 다양성과 우포늪의 다양한 생물종의 주제로 전문가의 강의를 듣는 것이었다. 교과서 속 내용이 아닌 실제 전문가의 생생한 설명과 영상자료는 학생들의 관심을 더욱 끌 수 있었다.


이후 푸른우포사람들체험장에 조성되어 있는 미니 우포늪에 방문해 우포늪을 간접적으로 체험하고 생태 생물들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수서 생물들과 우포늪에 자생하는 야생화와 나무를 채집하고 관찰하여 우포늪의 생물 다양성을 보다 쉽게 이해하고 다시 자연 습지의 중요성을 깨달았다.


이어진 우포늪 생명길 탐방에서 소목에서 목포제방까지 우포늪을 이루고 있는 4개의 늪을 걸으며 따오기 복원 센터를 보고 멸종 위기 종 동물의 복원에 대한 어려움을 이해하고 생명의 소중함에 대하여 다시 생각해보는 기회를 가졌다.


경남외고 환경 동아리 부원은 이번 체험 학습을 통하여 우포늪이 왜 자연에게 중요한 공간이고 람사르 습지로 등록되었는지 알겠다이러한 환경을 지키는 것은 다른 나라, 다른 지역의 사람들이 아니라 주변의 우리들이다라고 하며 주변 자연환경에 조금 더 관심을 가질 것을 말했다.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공포의 자동차 ‘급발진’ 그에 대한 원인과 해결방안이 필요하다. 4 file 2015.02.07 김현우 15994
도전! 골든벨 묵호고와 함께하다. 1 file 2014.10.25 최희선 19427
일산에서 제 6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가 열리다 file 2014.10.24 양세정 7964
경남외고, 자연 속의 힐링 file 2014.10.24 이예진 12911
당신의 체력을 시험해드립니다, 제 10회 오산 독산성 전국하프마라톤대회 2014.10.24 임수현 11032
책의 도시, 군포시! file 2014.10.23 이효경 9587
의고인의 체육대회 - 다시 부활한 의고컵 1 2014.10.23 차진호 12233
세계로 나가는 자랑스런 한국의 맛! <제12회 전주국제발효식품 엑스포> 1 file 2014.10.23 최다혜 16641
화창한 가을, 대전 문화원의 날 file 2014.10.23 정진우 10470
예술과 패션의 조화, 2015 S/S 서울 패션위크 file 2014.10.21 박정언 8103
제2롯데월드 석촌호수 러버덕(rubber duck) '화제'…아시아투어 마지막 서울 선택해 4 file 2014.10.20 이유진 10886
평내고, 하늘은 흐림 운동장은 밝음 file 2014.10.19 박채영 16331
과천에서의 문화체험 file 2014.10.18 오선진 17830
감탄문과 감탄사 -무슨 의미인지는 아시나요? file 2014.08.10 최지인 9386
아름다운 한글 , 아름답게 쓰는 청소년이 아름답다 2014.08.04 박주언 7939
청소년들의 언어문화에 대해 잘 알고계십니까 2014.07.31 박소현 11057
청소년의 언어 문제의 심각성 2014.07.29 신윤주 10417
의도치 않은 흉기 file 2014.07.28 손윤진 11175
욕, 무슨 뜻인지 알고 있니? file 2014.07.27 김유빈 11845
뻐카충, 오나전 짜증나! file 2014.07.27 이유진 9241
바른말 고운말, 아름다워지는 청소년 언어문화 2014.07.27 정인영 9024
깊은 욕의 구렁텅이에 빠진 한국 청소년의 언어문화 2014.07.27 최윤정 10851
폭력적인 언어에 노출된 청소년 이대로 괜찮은가? 2014.07.26 이인애 101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0 61 62 63 64 65 66 67 68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