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전라북도에서 평화통일을 이야기하다!

by 9기김아랑기자 posted Jan 22, 2019 Views 134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8 한-베 학생평화교육교류'는 황비엣 학교에서 진행된 행사로 지난 2018년 12월 20일~26일 전라북도 교육청과 베트남 닥락인민위원회가 함께 주최하였다.


본 교류는 전라북도 각 지역에서 자기소개서와 교류 후 계획을 담은 영상을 만들어 학교장의 추천을 받아 지원한 학생 중 선출된 20명의 학생들과 6명의 선생님들이 함께 했다.


20181222%20(16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김아랑기자]


아직 해외여행이 낯선 친구들이 처음 가보는 베트남이라는 나라에 도착해 친구를 맺고 서로를 이해하는 시간은 그 어떤 활동보다 서로의 나라에 대한 좋은 인식을 심어줄 수 있었다. 


이번 베트남 활동 중 우연히 베트남과 한국의 관계에 다리 역할을 하고 있는 박항서 감독님을 만날 수 있는 기회도 있었는데 학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이 되었고, 앞으로 박항서 감독과 같이 베트남과 한국 더 나아가 세계의 다리의 역할을 하는 사람이 되길 희망했다. 


KakaoTalk_20190121_00540822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김아랑기자]


이후 1월 16일 학생들은 교육청에서 다시 모여 작은 출판회를 열었다. 베트남 교류에서의 추억들을 담은 사진을 책으로 내 간직하고 교류에서 깨달은 점에 대해 서로 이야기해 보는 시간이었다.

이에 학생들은 "전쟁 박물관에 방문했는데 평소에는 베트남에 대해 생각하지 않고 생활하다가 직접 전쟁의 피해를 보니 정말 참혹했다, 이를 잊지 말고 살아야 한다.", "베트남 친구들과 함께 어우러져 지내는 것이 즐거웠고 많은 아쉬움이 남는다." 등 베트남에서의 즐거웠던 추억과 다양한 느낀 점에 대해 이야기해 주었다.


비록 이번 베트남 교류가 커다란 변화를 가져다줄 수는 없겠지만 베트남 닥락인민위원회의 허가를 받고 베트남의 중앙 방송에서도 보도가 되고 어려웠던 첫걸음을 무사히 디딘 만큼 이 작은 교류를 통해 한국과 베트남의 앞으로의 더욱 발전된 관계를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9기 김아랑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윤예진기자 2019.01.22 22:21
    베트남과 전라북도 교육청이 함께 좋은 교류를 나누었네요 저도 전라북도 학생으로서 베트남에대해 좀더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야겠습니다
  • ?
    9기심화영기자 2019.01.24 00:23
    베트남과 한국의 좋은 교류의 사례네요! 베트남과의 교류 프로그램은 처음본 것같아 신기하고 앞으로가 기대됩니다~!
  • ?
    9기심화영기자 2019.01.24 00:23
    베트남과 한국의 좋은 교류의 사례네요! 베트남과의 교류 프로그램은 처음본 것같아 신기하고 앞으로가 기대됩니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