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K-Pop과 K-Drama, 해외에서는 얼마나 유명할까

by 8기정유현기자 posted Nov 30, 2018 Views 10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8년 11월 22일~11월 24일 이틀간 K-Pop과 K-Drama에 대해 얼마나 많이 아는지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하였다. 대상은 SNS의 외국인들로 총 11명이 참여하였다. 질문은 총 5개였다. 먼저 국적을 물어보는 문제에서는 10명 중 필리핀 사람들이 30%로 가장 많이 차지했다. 그 뒤로 영국이 20%로 뒤를 따랐고, 네덜란드, 인도, 헝가리, 아랍 에미레이트, 베트남이 각각 10%를 차지했다.


1.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정유현기자]


K-Pop이나 K-Drama를 아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11명이 답변을 제출했다. K-Pop 과 K-Drama를 정말 사랑한다에 대한 답변이 63.6%로 가장 많았고, 27.3%가 안다, 그리고 모른다가 9.1%였다. 

2.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정유현기자]


가장 좋아하는 아이돌이 누구냐는 주관식 질문에 대한 답변으로는 (각 그룹 멤버 이름을 적은 답변은 그 그룹에 포함시켰다. 지민-방탄소년단, 오세훈-엑소) 방탄소년단이 5명으로 가장 많았고, 엑소가 4명으로 그 뒤를 따랐다. 그 외에도 EXID, (G)I-DLE, 블랙핑크, 워너원 등의 답변도 있었다.

3.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정유현기자]

 

주변 친구들이나 가족이 K-Pop이나 K-Drama에 대해 알고 있냐는 답변에 11명 중 그렇다가 63.6%로 가장 많았고, 사랑한다가 27.3%로 뒤를 따랐다. 답변 중 모른다가 9.1%를 차지했다. 대부분 알고 있다는 것이다.


이번 설문을 통해 외국의 많은 사람들이 한국 아이돌과 음악, 드라마를 좋아하고, 잘 알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반면, 아예 모르는 사람도 있다는 것도 알 수 있다. 설문에 참여하지 않은 사람들은 설문을 올린 게시글 밑에는 'K-Pop이 너무 좋고 그중 엑소가 너무 좋다', 'K-Drama는 정말 내가 자주 본다. 너무 좋다.' 등의 댓글을 남겨주기도 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8기 정유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22086
서울역사박물관 '딜쿠샤와 호박목걸이 展'을 다녀오다 file 2019.03.20 이도은 92
항공우주에 미친 청년들, '꿈의 엔진을 만들다!' file 2019.03.18 김채현 114
미네랄 오일의 누명, 석유 추출물 화장품의 진실 file 2019.03.18 임현애 133
2019 K리그 개막전이 열리다 file 2019.03.20 박상은 137
3.1운동 100주년, 나라사랑 걷기대회 file 2019.03.22 김기혁 142
음악PD 정재일의 특별한 나라 사랑 file 2019.03.13 장혜원 167
생명보험재단, 호킹졸업식 지원…희귀질환 학생들 위한 행사 '눈길' file 2019.02.26 디지털이슈팀 172
3.1운동 100주년, 경상남도 시민과 함께하는 기념식과 만세운동 개최 file 2019.03.19 이지현 174
굿뉴스코 단원 귀국 콘서트 '세계문화페스티벌' file 2019.03.04 정유영 178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184
수용소에서 자란 우정, 그리고 전쟁범죄 <줄무늬 파자마를 입은 소년> 1 file 2019.02.26 이태권 202
[K리그1] K리그 우승팀 전북, FA컵 우승팀 대구와 무승부 file 2019.03.06 박민석 204
채식으로부터 오는 모든 것 file 2019.03.20 김지현 209
오픈런 연극, 웃음과 혐오 사이 file 2019.03.04 이채은 216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 에너지드림센터 2019.03.04 박정현 216
'나쁜 뉴스의 나라' file 2019.03.04 김수현 219
3.1운동 100주년, 해외의 항일 독립운동의 흔적을 쫓아서 '이준 열사 기념관' file 2019.03.12 장선우 229
지구의 하루와 다른 행성의 하루는 다르다? file 2019.03.04 최승현 231
힐링의 끝판왕, 베트남 달랏의 메링 커피 농장 2 file 2019.02.27 최상선 232
도서관 어디까지 가봤니? 뉴욕 공립 도서관 1 file 2019.02.27 이정연 234
김도연 산문집-<강릉바다>, 강릉을 두 번 만나다 2 2019.02.28 채시원 246
기계식 키보드, 어떤 것을 구매해야 할까? file 2019.03.04 정세환 247
전라북도교육청 제9기 학생기자단 활동보고회 <사막이 아름다운 이유Ⅱ> file 2019.02.27 윤예진 250
3.1운동 100주년! 새로운 100년을 여는 천인평화원탁회의 file 2019.03.07 김아랑 261
싱가포르로 떠나보자 4 2019.02.27 김채은 270
최북단 동해바다와 금강산이 함께 숨 쉬는 곳, 고성 통일 전망타워 방문기 file 2019.03.08 진시우 270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최고의 해가 될 역대급 2019년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라인업 file 2019.02.26 김동민 272
맛있으면 0칼로리?! 눈과 입이 호강하는 서울디저트페어! 2 file 2019.02.26 최승연 274
환상적인 야경을 볼 수 있는 방콕 '아시아티크' 2 2019.02.18 안소민 277
아름다운 예술의 나라, 프랑스 탐방기 file 2019.03.13 10기송은지기자 278
롯데월드타워는 어떻게 지어졌을까? file 2019.03.11 봉하연 283
하루에 한 발자국씩 「열두 발자국」 file 2019.03.13 황엘림 284
DMZ Hackathon 1 file 2019.02.15 고은총 285
추운 겨울에 따스한 호주 여행기 1 file 2019.02.27 권세진 290
'대검찰청' 방문...취조실의 진실? 1 file 2019.02.26 김성운 296
J-World, 애니메이션의 힘을 보여주다 1 file 2019.02.27 김현원 299
"주거빈곤아동 생활환경 함께 개선해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나눔실천리더 발족 file 2019.02.26 디지털이슈팀 301
한국인 유일의 단독 방북 취재, 진천규 기자 file 2019.02.21 오유민 302
<죽이는 화학> 애거서 크리스티는 어떤 독약을 사용했을까 file 2019.02.27 양지윤 302
시베리아 횡단 열차 타봤니? 2 file 2019.03.15 정지우 308
2030세대의 마음을 울리다, ‘MBN Y FORUM 2019’ 오는 27일 개최 2019.02.13 이승하 322
지금까지 이런 웃음은 없었다, 이것은 영화인가 개그인가? 1 2019.03.06 조유진 324
국제기구를 더 알아보자 file 2019.03.14 장혜원 329
호주 캔버라에서 만난 제1차 세계대전에 담긴 양귀비 1 file 2019.02.18 권세진 331
[MBN Y 포럼 2019] 하쿠나 마타타 지금 시작하라! file 2019.02.18 김하영 344
앞으로의 미래는 청소년이 앞장선다! 1 file 2019.01.28 심화영 347
6·25 전쟁의 최대 격전지, '백마고지'에 다녀오다 1 file 2019.02.22 차가연 349
아름다운 빛의 향연, 빛의 벙커 file 2019.03.08 조은빈 35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7 Next
/ 67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