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제2롯데월드 석촌호수 러버덕(rubber duck) '화제'…아시아투어 마지막 서울 선택해

by yujin posted Oct 20, 2014 Views 1109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rubber duck.jpg

(사진=문정고등학교 이유진 인턴기자)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월 18일 서울 신천동 롯데월드몰 앞은 러버덕을 보러 온 사람들로 북적였다. 러버덕은 네덜란드 출신 예술가 플로렌타인 호프만의 작품으로 전세계의 긴장감이 해소 되기를 바란다는 소망을 았다. 언뜻 보기에는 귀여운 오리라고 착각하는 분들도 많지만 사실은 직장이나 학업에 의해 바쁘게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자신들의 동심을 떠올리면서 힐링을 하기 바란다는 작가의 뜻이 담겨있다.  러버덕을 본 한 고등학생은 "오리가 생각보다 커서 놀라웠고, 중간고사 끝나고 친구들과 함께 올수 있어서 뜻 깊은 시간 이었다" 라고 전했다.


     이 예술 작품은 2007년에 처음으로 암스트로담에 전시된 이후로 7년 동안 일본, 홍콩, 시드니 등 전국 16개 국가를 돌고 아시아 투어의 종착지로 서울에 도착했다. 이 오리는 얇은 천으로 이루어져 있는 가벼운 조형물 같지만, 이 구조물을 지탱하기 위해서 호수 바닥에 9톤 짜리 지지대가 오리를 지탱 하고 있다.


     이렇게 안전하게 설계가 되었지만, 한국의 강한 비와 바람에 의해 20일 오전에는 바람이 빠진 채로 발견되었다. 이에 따라 관계자들은 21일 까지 쉬었다가 22일 부터 다시 정상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러버덕은 11월 14일 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오오 2014.11.08 11:44
    러버덕 프로젝트가 다른 나라에서 이루어 지는걸 볼 때마다 매번 참 부러운 마음이였는데, 아시아 투어 마지막을 서울에서 하는게 참 좋은것같네요!!
    그리고 하나의 예술 작품인 러버덕을 전시하기 위해 지지대가 있었다는 사실은 몰랐는데 신기하네요..러버덕의 작가의 바람처럼 많은 학생뿐만아닌 모든 사람들이 예술 작품으로 힐림을 받을 수 있다는 걸 알고 많은 사람들이 그러기를 저 또한 소망하게 되네요..ㅎㅎ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오영란 2014.11.09 13:14
    기사 잘 읽었습니다! 저도 물 위에 떠있는 대형오리라고만 생각했지 호수 바닥에 9톤짜리 지지대가 지탱하고 있다는 건 처음 알았네요~ 실제로 보지는 못했지만 오리가 정말 귀여워요! 작가의 의도가 잘 반영된 것 같네요~
  • ?
    2기연미령기자 2014.11.25 02:03

    러버덕을 직접 보러 가지 못한 것이 후회가 되네요~ 너무 귀엽고 겉으로는 풍선처럼 가벼워서 그냥 떠있는 것 같았는데 9톤 짜리 지지대가 있다는게 놀랍고 신기하네요! 또한 도심 속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힐링하기를 바란다는 마음을 담은 작가의 의도가 매우 뜻 깊은 것 같습니다.

  • ?
    황혜준 2014.11.30 12:14

    러버덕 꼭 보러가고 싶었는데 못봐서 아쉽네요. 제 주변에도 러버덕을 보러간 사람들이 많았는데 다들 '힐링'됬다고 하더라구요. 바쁘게 하루하루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겐 러버덕이 정말 좋은 스트레스 해소거리가 되었을 것 같아요. 또 러버덕 앞에서 친구들, 가족들과 사진을 찍으면서 그동안 쌓였던 갈등도 해결할 수 있었을 것 같네요. 작가의 의도가 한국에선 너무나도 잘 통한 것 같네요. 기사 잘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40989
전주의 숨은 명소, 자만,옥류 벽화마을 11 file 2017.02.11 방상희 4392
작은 영화, 그러나 큰 여운 3 file 2016.03.25 김주은 4390
2월의 소형 SUV 판매량 순위를 알아보자! file 2018.03.08 정진화 4388
가을과 코스모스, 연천군 코스모스 축제 file 2017.10.19 이다은 4385
김포공항 가기 힘든 김포공항역 ... 이용객 불편 증가 1 file 2017.03.27 경어진 4385
서울 북 페스티벌, 이번엔 로봇이다!! file 2016.09.03 박성우 4379
외국인 연수자들에게 뜻 깊은 시간을 선사하자 KOICA 학생도우미 봉사단 file 2016.05.22 최윤철 4370
존 카니, 음악과 영화 file 2016.07.22 서지민 4362
방치하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1 file 2016.08.22 박지혜 4361
2016 서울 환경영화제(5.6~5.12) 진짜 자연인들이 왔다 file 2016.05.10 이민구 4351
신림동 입양뜰 바자회 file 2016.12.25 정수민 4350
안동의 봉사동아리 ROOKIE를 소개합니다! 2 file 2017.05.23 권나규 4346
제5회 KSCY 한국청소년학술대회에 다녀오다. file 2016.04.24 황지혜 4345
인천 동구의 자랑, '달빛거리 송현 야시장' file 2017.06.27 한지민 4343
27일, 서울시 어린이 청소년 참여위원회 오리엔테이션 열려 5 file 2016.02.27 황지연 4342
소시지 속 기계발골육, 넌 누구니? 4 file 2017.04.24 김소희 4333
학생들의 꿈을 만드는 ‘2016 청소년 발명 페스티벌‘ file 2016.07.25 강기병 4331
골든벨을 울려라! 정읍역사골든벨 1 file 2016.07.20 이봉근 4324
성남fc 겨울 이적시장 총정리 file 2016.03.24 박상민 4324
의령 곤충생태체험관을 소개합니다. file 2016.07.18 이서연 4314
미래의 희망... file 2016.07.17 3기박준수기자 4301
청소년에게 날개를 달아주다! '부평구청소년수련관 자치조직 발대식' file 2016.03.20 박소윤 4301
포켓몬스터들의 제 2의 전성기 - 포켓몬go file 2016.07.26 김은형 4294
한의학에 대해 1 2016.04.05 신이진 4293
보들별 잔치 (시간, 그들에게 묻다) file 2016.05.13 3기전재영기자 4292
놀 수 있는 몬스터, '스포츠 몬스터' 1 file 2017.11.30 이예준 4291
주말엔 가족과 함께 용인시청 얼음썰매장으로! 20 file 2017.01.23 서지은 4288
굿네이버스 I'm your PEN 7기 모집 file 2016.07.24 백재원 4285
도를 넘어선 길거리 쓰레기.. 해결책은? 2 file 2017.08.13 이승우 4282
새 학년 새 학기 3월! 어떻게 보냈어? file 2016.03.24 오지은 4282
인기폭발! 평창스타 '수호랑' 1 file 2018.02.26 정윤하 4280
잠자는 숲속의 중력파 1 file 2016.03.22 김준영 4258
화합하는 '대한민국'이 되는 길 file 2016.03.23 김지원 4255
3월을 준비하는 학생들 8 file 2016.02.21 김민지 4248
발렌타인데이에 가려진 '그 날' 8 file 2016.02.25 한지수 4246
책으로만 본 국회의사당, 직접 만나보세요! 7 file 2017.02.08 김수오 4244
독서마라톤 완주를 향하여 2 file 2016.05.21 장서윤 4244
윷놀이, 제기차기, 팽이치기…. 우리도 한국인 8 file 2017.01.31 김세흔 4243
Dingo 세상의 온도, 한국의 겨울에 핫 팩이 되다 8 file 2017.03.08 김혜원 4237
꿈을 위한 한 걸음, 호남고 팬아트 동아리 file 2016.06.18 이봉근 4229
길거리에서의 흡연, 개선 방법은? 1 file 2017.09.27 어윤서 4228
내가 다녀온 오키나와 file 2016.03.19 정송희 4228
자신의 연구계획을 마음껏 펼쳐라! 제 5회 KSCY 한국청소년학술대회 2 file 2016.04.17 최윤철 4227
문화마다 다른 각 나라의 추석 file 2016.09.20 최우석 4226
방문해보세요, 원전하나줄이기정보센터 file 2016.06.25 김영현 4225
SNS, 관계 형성의 투명한 벽 1 file 2016.04.23 최원영 4216
2018 야마하 그랜드피아노페어 ‘피아니스트 강충모 마스터 클래스’를 다녀오다. 1 file 2018.03.05 정효진 4214
서울환경영화제, 광화문을 초록색 물결로 물들이다 1 file 2016.05.28 오지은 42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70 Next
/ 7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