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인기에 버금가는 한국 축구 열기, 앞으로도 계속될까..

by 8기오다혜기자 posted Sep 13, 2018 Views 294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7일과 11 각각 고양종합체육관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의 축구 국가대표팀의 A매치 친선경기가 진행되었다


49B743E9-48F9-4413-8BD1-7CA6FC7AA26E.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오다혜기자] 


러시아 월드컵에서 독일을 무너뜨리고 이번 자카르타 팔렌방 아시안게임에서 23 이하(U-23) 대표팀이 금메달을 따내면서 우리나라 축구의 인기는 대단했다.  경기 모두 전좌석이 매진되었으며 코스타리카전에서 3 6127, 칠레전에서는 4 127명의 축구팬들이 모여들었다. 거의 아이돌급의 인기를 얻고 있는 셈이다.


7 진행된 코스타리카와의 경기에서는 전반 34 페널티킥 상황에서 놓치지 않고 세컨볼을 마무리한 이재성 선제골로 경기의 전반적인 흐름과 승기를 잡아갔고, 후반 32중동 메시 불리는 남태희가 쐐기 골을 기록하며 한국을 2-0 완승으로 이끌었다. 하지만 11 진행된 남미의 강호 칠레와의 경기에서는 무승부라는 결과를 냈고, 한국 대표팀의 A매치 9 친선경기는 1 1무로 끝이 났다.


한국 축구의 인기는 갈수록 상승하고 있다지난 8 () 오전 10 파주NFC에서 열린파워에이드 오픈트레이닝데이에는 7 밤과 새벽부터 참여하기 위해 몰려든 팬들이 한정 인원인 500명을 이미 훌쩍넘어 1천 명이 몰려들었다. 이례적인 상황으로 대한축구협회는 700 명을 입장시켰다.


이와 같은 축구팬들의 사랑과 열기가 끊기지 않고 다음 카타르 월드컵까지 이어지길 바란다. 더불어 K리그의 발전에도 기여하기를 기대해본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앞으로의 친선경기 일정은 10월 12일 (금) vs 우루과이, 10월 16일 (화) vs 파나마 경기를 치를 예정이고, 원정 친선경기는 호주 브리즈번에서 11월 17일 (토) vs 호주, 11월 20일 (화) vs 우즈베키스탄 경기가 열릴 예정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8기 오다혜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ticles

4 5 6 7 8 9 10 11 12 1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