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장 지글러(Jean Ziegler) -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by 11기홍도현기자 posted Jul 23, 2018 Views 197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8-07-22-18-51-40_Photo_67.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홍도현기자]


한 번씩 길가를 돌아다니다 보면 구호단체들의 회원들이 아프리카나 중동에 있는 내전 지역의 아이들을 도와달라고 하는 것을 쉽게 볼 수 있다. 또 사람들은 그런 저개발국 어린이들의 현실에 불쌍함을 느껴 정기적인 후원을 약속한다. 하지만 과연 우리가 이렇게 이 어린이들을 후원한다고 해서 전체적인 상황이 나아질까?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의 저자이자 유엔 식량특별조사관인 장 지글러는 단호히 "아니다"라고 필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지글러는 아프리카와 중동에 걸쳐 위치한 대부분의 저개발국의 기아 상황이 단순히 식량 생산 부족으로 인해 생긴 것이 아니라 국제사회의 구조적 문제에서 발생한 것이라고 주장한다. 선진국들이 지금까지 자신들이 소유해온 헤게모니(어느 한 집단이 다른 집단에 대해 가진 힘이나 영향력)를 놓지 않기 위해서 개발도상국들의 발전을 직간접적으로 막는 정책들을 사용해 왔다는 것이다. 지글리는 이에 대한 증거로 프랑스의 농산물에 대한 수출 보조금 정책을 언급하는데, 이 정책이 대규모 농업회사들이 아프리카 농업시장에 더 쉽게 침투할 기회를 주어서 현지 시장을 무너뜨렸다고 얘기한다. 필자는 개인적으로 추가적인 증거로 제시한 1984년 FAO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 리포트가 인상적이었는데, 이 리포트는 30년보다도 더 이전의 당시 전 세계 식량 생산량으로도 약 120억 명에게 식량을 공급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이처럼 책의 부분부분에서 언급된 데이터들은 더욱더 독자들에게 기아의 원인이 사회구조에 있다고 확신을 심어준다. 


필자는 이 책을 장 자크 루소의 '사회계약론'과 같은 정치학의 고전과 같은 저서들을 언급하면서도 동시에 아이와 아버지 간의 일문일답 대화 형식으로 구조화되어있어 청소년 독자들도 이해하기 쉽다는 점에서 추천하고 싶다. 이 책을 읽으면 식민지 시대의 유산이라고만 생각했던 강자들에 의해 착취되는 약자들이 존재하는 지금까지도 이어져 오고 있는 현실을 자각할 수 있으며 우리가 얼마나 온실 속의 화초처럼 축복받은 환경에서 자라왔는지를 다시 한번 상기하게 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6기 홍도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힙합계의 치트키 쇼미더머니, 각 시즌별 수혜자는 누구? 1 file 2016.07.30 조수민 4355
힙합 좋아하니? 2016년 하반기 힙합계의 이슈들! file 2016.07.25 신재윤 4384
힐링하는 축제, 유성온천 문화축제 file 2017.05.27 손예은 2707
힐링하기 딱 좋은 곳 '우도' 1 file 2017.08.30 한유진 2539
힐링이 필요해 2017.11.28 이지혜 2304
힐링의 끝판왕, 베트남 달랏의 메링 커피 농장 2 file 2019.02.27 최상선 1028
힐링되는 꽃나들이, 창원 장미축제는 어때? 1 file 2017.05.24 안예현 3376
힐링 여행이 필요하다면, 이웃나라 일본 오카야마. 2 file 2016.09.24 이지수 3914
흰지팡이는 무엇을 의미할까? file 2017.09.19 정은희 1782
흰색 머리카락, 노화가 아니다! 2018.04.02 김동희 2219
희망이란 그이름 당당한 그이름! 청소년과 함께! file 2017.03.14 이지은 2488
희망이란 그 당당한 이름! 청소년과 함께! 2 file 2017.03.15 이지은 2370
희망의 소리, 재능기부봉사로 전해요 2 file 2016.04.09 김선아 5796
희망의 섬 제주에서 8?15 행사를 주최하다. file 2017.10.02 문재연 2594
희망의 빛과 나눔을 실천하는 '내일을 여는 교실 지역아동센터'를 소개합니다. 2017.08.30 노도진 3810
희망을 파는 그들, 꿈다리 컴퍼니. 4 file 2017.02.26 박환희 2931
희망더하기 그 첫번째 이야기- '당신의 희망더하기 캠페인을 아십니까?' file 2016.11.27 최호진 4281
희망꽃이 피어나는 여기는 온고지신 희망 마을, 씨알 봉사단. 6 file 2017.02.12 허지민 3009
흡연 경고 그림 도입으로 감소했던 흡연율 다시 증가, 담배케이스 때문? file 2017.05.24 최예헌 2125
흐름 속에 알찬 지식 의왕 철도산업홍보관 1 file 2016.08.24 박도은 3441
휴일 100배 즐기기 '서울환경영화제'에서! 2018.05.28 김예나 1822
훌쩍 다가온 가을, 제철음식은? file 2016.09.25 최서영 3293
훈훈한 네티즌들의 선행, 백범 김구 선생의 정신을 기리며 2 file 2016.03.19 전지우 4952
후회 없는 사랑, <목련 후기> 2019.05.13 김서연 562
후쿠오카, 그곳은 어디인가? file 2019.04.29 배경민 660
후쿠오카, 그 고즈넉함으로 빠져들다 file 2018.02.28 강예빈 1744
후각으로 기억을 되돌릴 수 있을까? 4 file 2017.10.13 박현정 2860
효율적인 경제동아리 운영? 바로 연합동아리로! file 2016.04.09 김성현 4906
획기적인 기술 여기 다 모여!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4 file 2017.02.19 이재현 2775
획기적인 기술 여기 다 모여!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1 file 2017.02.24 이재현 2315
황금연휴, 고양국제꽃박람회와 함께 봄내음을 즐겨보자! 3 file 2017.05.20 한예진 2635
황금연휴 제대로 알자! file 2017.10.13 김나림 1820
황금알을 낳는 관광, 마이스(MICE) 산업 1 file 2017.04.02 박마리 4968
활활 타오르는 일러스트의 열기, 지금은 일러스트로 소통하는 시대 2 file 2017.08.08 이정민 3198
환절기 감기 보내고 벚꽃 구경하러 가자! file 2016.03.24 안세빈 5477
환상적인 야경을 볼 수 있는 방콕 '아시아티크' 2 2019.02.18 안소민 776
환경을 바탕으로 이루어진 국제교류[주니어에코엔지니어링 아카데미] 1 file 2017.02.25 정혜윤 2753
환경을 다시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8.06.11 진현용 1721
환경운동연합 <350 캠페인> file 2017.02.28 양정윤 2820
환경에 대한 새로운 생각,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9 정하현 1562
환경부, 2018년 생물다양성 청소년 페스티벌 개최 file 2018.12.18 정수민 1290
환경문제 인식? 어렵지 않아요! 1 file 2017.06.25 안옥주 2622
환경도 지키고 우리 몸도 지키는, EM을 아시나요? 1 file 2017.04.24 안나영 2249
환경과의 만남, 제14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7.05.25 민정연 2023
환경과 인간의 공존을 모색하는 아시아 최대의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성황리에 마무리··· file 2018.05.25 허기범 1776
화합하는 '대한민국'이 되는 길 file 2016.03.23 김지원 4090
화창한 가을, 대전 문화원의 날 file 2014.10.23 정진우 10477
화제의 중심인 넥슨의 야심작 메이플스토리2! 1 file 2015.07.10 이하원 1409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