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정 : 리턴즈>, 탐정이 시리즈가 되어 돌아오다!

by 7기나인우기자 posted Jul 02, 2018 Views 227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권상우, 성동일, 이광수가 주연으로 나온 <탐정 : 리턴즈>가 6월 21일 한국에서 개봉했다. 2015년 <탐정 : 더 비기닝>이 나오고 3년 만에 나온 탐정 시리즈이다. 탐정 시리즈는 추리를 통해서 사건을 해결해가는 영화로 개봉하기 전에도 화제가 되었다. 추리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재밌게 볼 수 있는 영화이다. <탐정 : 더 비기닝>이 관객수 280만 명으로 깜짝 흥행을 하면서 탐정2가 나오기를 기대하는 사람들이 많았다.

70.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나인우기자]

<탐정 : 리턴즈>의 내용은 미제 사건을 해결한 '강대만'(권상우)과 '노태수'(성동일)가 탐정사무소를 개업하고 탐정으로서의 첫발을 내딛으려 하지만 현실과는 다르게 사건 접수가 오지 않자 경찰서까지 가서 몰래 영업을 뛰기 시작한다. 드디어 사건이 들어오고 성공보수가 5천만 원이라는 말에 사건 추리에 들어간다. 그러나 일이 점점 꼬이게 되고 사건은 점점 미궁 속으로 빠지게 된다.

탐정은 추리 영화로서 보는 이들의 호기심과 궁금증을 자극하는 영화이다. 추리뿐만 아니라 유머코드가 적절히 배합되어 영화의 재미를 한층 더 끌어올린다. 전작에 비해 추리하는 장면들이 적지만 유머코드를 많이 넣어서 사람들에게 웃음을 선사한다. 권상우와 성동일에 콤비는 말로 표현할 수가 없다. 이번 영화에서도 두 콤비의 열연이 돋보였다. 또한, 이광수가 추가로 주연을 맡아 추리 영화의 흥미를 돋우고 보는 이들의 눈을 즐겁게 해준다. 이번 영화를 본 관객들은 "<탐정 : 더 비기닝>보다 재밌다!", "전편보다 추리가 부족하지만 유머가 늘어나서 재밌게 봤다."라고 말했다. 마지막 쿠키영상은 탐정의 후속작을 알리는 신호탄에 가깝다.

유머와 추리가 적절하게 섞여진 <탐정 : 리턴즈>, 이 영화를 보며 자신도 추리를 하면서 영화의 스토리를 이해해 나가는 동시에 중간에 나오는 유머코드를 보면서 우리의 입꼬리가 저절로 움직이게 해주는 일석이조의 영화이다. 전작보다 훨씬 더 재미있어지고, 혹 달고 돌아온 <탐정 : 리턴즈>를 보면서 공부 스트레스를 날려 보는 것은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 7기 나인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7기오가람기자 2018.07.21 18:25
    탐정시리즈 원래 엄청 좋아하는데 이번에는 사정때문에 못봤어요ㅠㅠ 꼭 봐야겠어요
  • ?
    6기박상현기자 2018.07.26 13:56
    미스터리 분야를 굉장히 좋아하는데 이건 꼭 봐야겠네요.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