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KAIST 예종철 교수 연구팀, 인공지능 블랙박스의 원인 밝혀

by 9기성소현기자 posted May 25, 2018 Views 268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예종철 교수 외.jpg

▲오른쪽부터 예종철 교수, 한요섭 연구원, 차은주 연구원

[이미지 제공=KAIST,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이달 10일 카이스트 대학 바이오 및 뇌공학과 예종철 석좌교수 연구팀이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인공지능의 딥러닝의 구현 방법인 심층 신경망의 수학적 원리를 밝혀냈다.


심층 신경망은 인공지능의 핵심을 구성하는 딥러닝의 대표적인 구현 방법이다. 이것을 이용한 분야는 이미 사람의 기술을 훨씬 뛰어넘고 있다. 하지만 이런 뛰어난 성능을 가진 심층 신경망은 아직 제대로 된 작동 방법이 정확히 규정되어 있지 않아 여러 문제들이 발생한다.


과학기사주제1-1.png


▲수학적인 원리를 이용한 심층 신경망의 설계 예시

[이미지 제공=KAIST,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그 때문에 연구팀은 심층 신경망의 구조가 얻어지는 고차원적인 공간 속에서 기하학적인 구조를 찾기 위해 노력했다그 결과로 기존에 신호처리 분야에서 집중적으로 연구된 고차원 구조(행켈구조 행렬)를 기저 함수로 분해하는 과정에서 심층 신경망 구조가 나오는 것을 발견했다. 그리고 행켈 행렬이 기저 함수로 나뉘는 과정에서 나눠진 광역 기저 함수와 국지 기저 함수가 각각 인공지능의 풀링과 필터링 역할을 한다는 것을 밝혔다.

  

이 연구팀의 심층 합성곱 프레임렛(Deep Convolutional Framelets)’이라는 새로운 조화 분석학적 기술은 인공지능의 블랙박스 역할을 하는 심층 신경망의 수학적 원리를 밝혔다.


과학기사주제1-3.png

[이미지 제공=KAIST,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연구팀은 이 결과를 영상 화소 복원영상 잡음 제거의료 영상 복원 문제에 적용을 해보았고 그 결과 영상에서 80%가 화소가 사라진 사진을 복원하는 기능과 사라진 영상의 자세한 디테일을 복원하는 기능이 기존 인공신경망보다 훨씬 우수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우리는 이번 연구를 통해서 기존의 심층 신경망과는 달리 원하는 응용분야에 따라 최적화된 구조를 수학적으로 디자인하고 이전과는 다르게 그 결과를 예측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이러한 결과를 통해 설명 가능한 인공지능이 필요한 모든 분야에 적용이 가능하게 되었다.


이번 연구는 예종철 석좌교수와 한요섭 연구원, 차은주 연구원이 진행하였고 그 결과는 응용 수학 분야 국제 학술지인 'SIAM Journal on Imaging Sciences'에 4월 26일 자 온라인판에도 게재됐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7기 성소현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2911
장미도시, 울산에서의 향기로운 축제 [제12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file 2018.06.04 엄윤진 1690
굽네치킨-초록우산어린이재단, ‘기적을 만들어가는 학생들’ 응원 file 2018.06.04 디지털이슈팀 1758
장애인 편의시설, 복지국가를 향한 도움닫기 3 file 2018.06.04 이유진 1653
방탄소년단, 컴백 첫 주 음악방송 '1위 올킬' 1 file 2018.06.01 성효진 1980
인천의 꽃, 따스했던 '제6회 디아스포라 영화제' file 2018.06.01 조해나 1697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이변은 없었다 file 2018.06.01 반고호 1685
도시별 버스 요금 인상 2 file 2018.06.01 허찬욱 2007
'감독' 없는 인천, 울산과의 경기에서 1대 1 극적의 무승부를 이루다 file 2018.05.31 김도윤 1413
도심 속 환경으로, 서울환경영화제(SEFF) file 2018.05.31 박선영 1655
'2018년도 화성시 청소년 종합예술제'에서 여러분의 끼를 발산하라! file 2018.05.30 김태희 1378
책과 함께, 경의선 책거리 file 2018.05.30 최금비 1384
길거리에 버려지는 쓰레기... 어디에 버려야할까? 1 file 2018.05.30 진현용 3251
6자회담, 부산에서 열리다 1 file 2018.05.30 이시영 1587
미래를 위한 도약,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30 장서진 1219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독전' 시사회 및 레드카펫 행사가 열리다! file 2018.05.29 문지원 2348
'데미안', 한 권의 책으로 진정한 '나'를 찾기 1 file 2018.05.29 황유라 1778
환경에 대한 새로운 생각,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9 정하현 1483
5/15, 가족의 날! file 2018.05.29 강지희 1496
외교부와 함께하는 국제법 타운홀 미팅 제2탄, 부산으로 오이소! file 2018.05.29 김태연 1771
지구온난화의 정지? file 2018.05.29 금해인 1791
[기획] 사회적 경제를 위해 청소년은 무엇을 해야 하는가? file 2018.05.29 김민우 1842
똑똑한 악동 토끼와의 당근밭 전쟁! 영화 '피터 래빗' file 2018.05.28 김수인 2174
휴일 100배 즐기기 '서울환경영화제'에서! 2018.05.28 김예나 1725
필리핀 보라카이 잠정폐쇄, 그 이후는? file 2018.05.28 박지현 2595
다양한 환경 이슈를 다룬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8 김지은 1734
어린이, 청소년들에게 환경감수성을 채워주는 시네마그린틴 프로그램 file 2018.05.28 정하영 1440
뮤지컬이 나아가야 할 길 - 뮤지컬에서의 가수 출현은 합당한가 1 2018.05.28 김수현 1642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열리다 1 file 2018.05.28 조햇살 2483
에메랄드빛 바다, 휴양지 괌 2018.05.28 이다해 2043
음식의 다양성을 겨냥한 편의점, 결과는 ‘대성공’ file 2018.05.28 김민재 1706
2018 PlayX4, 경제적 효과는? file 2018.05.28 박성은 2103
환경과 인간의 공존을 모색하는 아시아 최대의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성황리에 마무리··· file 2018.05.25 허기범 1678
청소년이 청소년 참정권에 대해 말하다 file 2018.05.25 염가은 1403
2018 담양 대나무 축제 file 2018.05.25 이지은 1993
'유기동물 행복찾는 사람들' 바자회 개최 1 file 2018.05.25 정수민 1647
암컷만 태어나는 초파리 미스터리, 비밀은 '세균'? 2018.05.25 이재협 3158
KAIST 예종철 교수 연구팀, 인공지능 블랙박스의 원인 밝혀 file 2018.05.25 성소현 2685
제주 4.3사건 70주년을 맞아 방문한 제주 4.3 평화공원 file 2018.05.25 박예지 1670
얼마 남지 않은 UEFA 챔피언스리그, 그 우승 팀은 어디가 될 것인가 3 file 2018.05.25 반고호 1529
청소년의 확실한 행복, 청소년 문화 축제! 1 file 2018.05.25 정세희 2146
제15회 SEFF,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5 유지연 1395
오는 6월, 중국 칭다오 여행 자제해야 2018.05.25 이준수 2395
만년 꼴찌 이글스, 단독 2위로 우뚝 올라서다! file 2018.05.25 김동현 1427
부를수록 그리운 이름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展 file 2018.05.25 김태희 1697
울산의 축제, 쇠부리축제 2018.05.25 김부상 1444
스웩 넘치는 악동토끼가 온다, 영화 <피터 래빗>시사회 2018.05.24 김민지 1680
어벤져스 인피니트 워의 흥행과 논란 1 file 2018.05.24 신지훈 2684
'We the Reds'! 대한민국 태극전사들이 러시아로 향하는 힘찬 발걸음 그 첫 번째! file 2018.05.24 강진현 154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