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읽어봐야 할 소설, '82년생 김지영'

by 6기김민소기자 posted Apr 13, 2018 Views 482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조남주 작가의 베스트셀러 <82년생 김지영> 유명 아이돌 그룹인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이 읽었다고 남자가 '탈덕'을 선언해 최근 유명해진 책이다. 이 책은 요즘 자주 언급되고 문제가 '페미니즘' 관련이 있다.

  82년생 '김지영'이라는 여성 캐릭터를 통해 요즘 여혐이라 부르는 여성 혐오(misogyny)적 행동을 아주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고발하고자 하는 책이다. 물론 이번 '탈덕' 사건이 아니었어도 베스트셀러에 있었고 워낙 유명한 책이었다. 이번 아이린 사건이 알려지기 전에도 이 책은 방송에도 여러 번 소개된 바가 있던 책이었고 지금까지 베스트셀러의 자리를 유지하고 있는 책이다.



82년생김지영.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민소기자]


  이러한 유명한 책이었으니 꽤 많은 남성들 또한 이 책을 읽었을 것이다. '82년생 김지영'을 읽을 때 조심해야 할 점은 남자가 혼자 읽기엔 이해를 하지 못할 수도 있겠다 싶다는 부분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이는 이 책이 말하고자 하는 메리트를 무의미하게 만들 수 있다는 점이다.

  모 유명 남자 작가는 이 책을 읽고 난 뒤 '82년생 김지영'을 읽고 대항 소설을 쓰겠다며 자신의 개인 SNS에 자신이 읽은 책의 감상을 써 내려갔다. 그가 개인 SNS에 쓴 자신의 감상평을 요약하자면 그가 말하는 말은 '여성의 입장으로만 쓰였다'로 정리할 수 있었다.


  그뿐만이 아니다. 내 주위 어른들 또한 그와 비슷하게 말했다.
"다른 여자들 티 안 내고잘살고 있는데 왜 저 책만 저렇게 삐뚤어지게 말하느냐."


  여성 혐오에 대한 정확한 정의란, '여성을 성적 대상화 하거나, 멸시하거나, 성별 안에 제한시키려는 등의 모든 가부장제적 행동'이라고 명시되어 있다. 여성이 아닌 남성이 보기엔 이 책이 이해가 안 될 수도 있다. 아니, 이해가 안 된다기보다는 눈에 안 보이는 것과 같다고 말할 수 있을 거 같다.


  <82년생 김지영>은 정말 쉬운 책이다. 책이 정말 쉽게 넘겨지고 나도 모르게 책을 다 읽어 다시 앞 페이지로보게 되는 책이라고 많은 독자들이 평가한 책이기도 하다. 처음 읽었을 때 우리가 아무 생각 없이 그냥 읽어나갔던 파트를 다 읽은 뒤 생각해보면 아무 생각 없이 읽을 것도 외면할 것도 아닌 게 아닌 걸 깨닫게 되기 때문이다. 이런 부분들이 우리 문화에서 솔직히 너무나도 눈에 자주 보였던 것이고, 여성의 차별 혹은 여성의 혐오가 아닐 거라고 안일하게 생각했던 부분이 다시 뒤에서 생각해보면 그것은 여성에 대한 차별이자 여성 혐오였으니 말이다.


  여자인 나도 처음을 그렇게 느꼈는데 여자가 아닌 남성이 이 책에 10개의 혐오 상황을 제시했다면 남성은 5개의 혐오 상황만 알아차렸을 것이다.


  아직도 모르겠는가? 이 책을 읽는 당신이 이 책이 말하고자 하는 바가 틀렸다 생각한다면 당신은 이 책을 '어떻게' 읽어야 하는지 '무엇을' 받아들여야 하는지에 대한 것조차 갈피를 잡지 못한 것이다.


  부디 빨리 살기 좋은 대한민국과 동시에 남녀평등의 시대가 앞당겨져 더 이상 ‘82년생 김지영’의 삶이 되풀이되는 슬픈 시나리오는 일어나지 않길 바라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김민소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정상아기자 2018.04.15 20:58
    82년생 김지영이란 책을 많이 들어봤지만 읽어 본 적은 없었는데 이번에 꼭 책을 읽어보고 싶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7기오가람기자 2018.04.15 22:05
    요즘 정말 말이 많았던 책이네요, 저도 꼭 읽어봐야 할 책 같아요,,
  • ?
    7기안성하기자 2018.04.16 00:45
    요즘 이슈화되는 소재가 들어가있으니 저도 한번 읽어보고싶네요
  • ?
    6기최금비기자 2018.04.16 11:54
    주변에서 정말 자주 볼 수 있는 책이라 저도 한 번 꼭 읽어보고 싶었어요. 이 기사를 통해 꼭 읽어보아야 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잘 읽고 갑니다~
  • ?
    6기허나영기자 2018.04.19 02:22
    소설이지만 많은 여성들이 이 책을 읽고 크게 공감을 느꼈다고 할 정도로 현실적이 내용이 담긴 만큼 많은 사람들이 한 번씩은 읽어봐야 하는 책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몰랐던 부분을 깨닫게 되고, 앞으로의 행동을 조심하며 사람을 좀 더 이해하게 되는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 ?
    7기노채은기자 2018.04.24 22:54
    최근 사회에 '남성혐오', '여성혐오'와 같은 신조어들이 생겨나고 있고 각자의 성에서 받는 부당한 대우들이 있습니다. 누구의 차별이 큰지 경중을 가릴 수는 없겠지만 꼭 알아야 할 사실은 21세기, 현재 대한민국에서 공공연하게 벌어지고 있는 성차별, 성폭핼, 부당한 대우 등 이러한 썩은 뿌리를 바로잡기 위해서는 여성들 뿐 아니라 남성들도 상황을 직시하고 이해하고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남성들이 직접 느끼지 못했기에 몰랐던 것들을 '82년생 김지영'과 같은 책을 통해 배워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
    6기이정우기자 2018.04.25 20:42
    기사 잘 봤습니다. 저도 읽어보고싶네요

Articles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