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보다 더 웹툰 같은 가장 완벽한 영화의 등장 <치즈 인더 트랩>

by 6기김응민기자 posted Mar 26, 2018 Views 283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어느 날 선배가 갑자기 나에게 다가와 말을 걸기 시작했다.”


20183월 개봉 예정이었던 치즈 인더 트랩이 개봉했다. ‘치즈 인더 트랩은 누적 조회 수 11억 뷰 그리고 회당 조회 수 평균 100만 뷰를 기록한 네이버의 인기 웹툰을 영화화한 작품이다. 특히 이 영화는 싱크로율면에서 많은 사람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었는데 과연 그럴 만한 캐스팅이라 말할 수 있다. 유정 역의 박해진, 홍설 역의 오연서, 백인호 역의 박기웅, 백인하 역의 유인영 등 여러 배우들 모두가 실제 웹툰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보여주며 만화 속에서 튀어나온 것만 같은 기분까지 준다.

 KakaoTalk_20180318_222928083.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응민 기자]


사실 이 웹툰은 먼저 tvN 월화 드라마 치즈 인더 트랩으로 드라마화된 바가 있다. 먼저 유정 역에 가장 기대를 받았던 박해진 배우의 출연이 확정되면서 모두가 여주인공 홍설의 역할에 관심을 가졌고 급기야 배우들을 추천하기 시작하면서 네티즌에게 치어머니라는 별명까지 붙기 시작했고 여러 여배우들이 부담감을 느끼며 출연을 고사한 바가 있다. 그리고 김고은 배우가 홍설 역에 캐스팅되면서 웹툰과 싱크로율이 맞지 않는다며 많은 우려의 목소리를 냈지만 우려와 다르게 웹툰과는 다른 매력의 홍설을 보여주며 호평을 받은 바 있었다. 하지만 드라마의 결말에 실망한 시청자들의 의견이 많이 나오면서 자연스럽게 내후년에 개봉 예정이라는 치즈 인더 트랩에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 거기에 홍설 역에 자주 언급되었던 오연서 배우가 캐스팅되면서 영화 치즈 인더 트랩은 완벽한 드림캐스팅을 완성할 수 있었다.

 

실제 감상한 영화 치즈 인더 트랩은 웹툰 그 자체였다. 로맨틱 스릴러라는 장르에 맞게 등골이 서늘해지는 장면도 있었고 홍설의 러블리한 장면 또한 있었다. 영화의 전개방식이 챕터 별로 구분되어 전개되어서 정말 웹툰의 영상화라고 말할 수 있다. 웹툰보다 더 웹툰 같은 진짜 치즈 인더 트랩을 느끼고 싶다면 가까운 영화관을 방문해 보는 건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6기 김응민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유시현기자 2018.03.24 20:17
    영화는 아직 안 봐서 보르겠는데 여주인공이 캐스팅 만큼은 정말로 잘한듯합니다. 오연서 정말..
  • ?
    6기유민울기자 2018.03.30 23:36
    영화가 괜찮을지 의구심이 들었는데 이 기사를 보니 어느정도 신뢰가 가서 좋네요. 좋은기사 감사합니다.
  • ?
    7기안디모데기자 2018.05.22 19:59
    드라마는 정말 재미있었는데 영화도 한번 봐야겠군요.

Articles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